페이퍼
하늘과 바다의 경계가 허물어지다. 몰디브 더 레지던스 리조트 2018. 1st The Residence Maldives


더 레지던스 리조트 전경

 

 


로맨틱한 웨딩 채플

 

 


코발트 빛 라군과 푸른 하늘의 끝없이 펼쳐진다.



아침에는 몰디브의 쾌청한 하늘을, 낮에는 따사로운 햇살에 반짝이는 바다를, 밤이면 은은하고 몽환적인 분위기를 이루는 해변을 선물하는 더 레지던스는 신의 축복과도 같은 특별한 곳이다. 몰디브에서도 국내선 지역에 속하며, 말레 공항에서 국내선으로 50분 이동 후, 스피드보트를 타고 5분 정도 이동하면 닿을 수 있다.

더 레지던스 리조트는 총 94개의 객실을 갖추고 있다.
앤티크한 분위기에 섬세한 스타일이 연출되어 럭셔리의 극치를 이룬 객실은 우아하면서도 아늑한 분위기를 이루었다. 무엇보다 각 객실마다 담당 집사가 있어 언제든지 세심하고 배려있는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중세시대의 고풍스러움을 지향하는 더 레지던스의 객실은 몰디브 어디서도 만날 수 없는 품격을 자랑한다.

 

 


비치 풀빌라 야외 데크와 개인 풀장

 

 


비치 빌라 침실

 

 


비치 빌라 거실과 야외 데크

 


더 레지던스의 객실은 크게 비치빌라와 워터빌라 타입이 있다. 해변 가에 위치한 비치빌라는 완벽한 프라이버시가 보장되는 구조로 건축되었으며, 앤티크한 내부인테리어는 유럽풍의 우아함과 고급스러움이 묻어난다. 몰디브의 아름다운 바다 위에 자리한 워터빌라는 침실과 욕실이 별로도 나누어져있어 럭셔리하면서도 마치 개인 별장에서 고품격 휴식을 보내는 느낌을 전해준다. 탁 트인 시야를 보장하는 넓은 선데크와 개인 풀장이 있어 바다 수영이 부담스러운 투숙객들도 얼마든지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워터 풀빌라 야외 데크와 개인 풀장

 

 


워터 풀빌라 침실

 

 


앤티크한 분위기의 거실과 해먹이 설치되어 있다.

 

 


넓은 오픈 욕조

 

 


개인 풀장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더 레지던스의 레스토랑은 레지던스만의 고민과 노력이 엿보이는 특별한 곳이다. 신선하고 다양한 식재료와 세계 각국의 다채로운 메뉴가 여행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오감을 만족하는 식사를 즐길 수 있게 해준다. 무엇보다 여행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자 꾸준하게 노력하는 레지던스만의 정성이 느껴지는 곳이다.

몰디브의 환상적인 선 셋을 즐길 수 있는 The Beach Bar는 메인 풀장 옆에 자리하고 있으며, 다양한 음료와 간단한 스낵 등을 즐길 수 있다. 요일별로 스페셜 테마 메뉴도 준비하고 있어 선택의 폭이 넓다. Falhumaa는 제티와 연결된 수상 레스토랑으로 웨스턴 스타일의 요리와 다양한 그릴 메뉴를 준비하고 있으며, 야외 테라스에서 아름다운 일몰과 함께 로맨틱 다이닝을 즐길 수 있다.

 

 


The Beach Bar

 

 


Pool Bar

 

 


The Falhumaa

 

 


야외 테라스에서도 식사가 가능하다.



더 레지던스는 부대시설 역시 다양하게 갖추고 있다. 시원한 바다를 전망으로 자리한 수영장은 개인 정자 스타일의 선베드를 갖추고 있어 하루 종일 이곳에 누워 몰디브의 하늘과 바다를 마음껏 즐길 수 있다. 또한 스쿠버 다이빙, 스노클링, 세일 링, 카이트 서핑, 워터 스키, 윈드서핑, 카누, 낚시, 웨이크보드 등의 다양한 해양스포츠를 만끽할 수 있어 휴양지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즐거움을 누릴 수 있다.

 

 


메인 풀장

 

 


제트 스키

 

 


카약

 

 


비치에서 로맨틱한 피크닉을 즐길 수 있다.

 

 


자전거 하이킹

 


바다 위에 수상 객실 형태로 자리하고 있는 Spa Pavilions 역시 빼놓을 수 없는 부대시설이다. 끝없이 펼쳐진 바다를 바라보며 전문가의 손길이 느껴지는 세심한 서비스를 받으며 몸과 마음의 피로를 풀다보면 심신에 여유가 찾아들며 비로소 진정한 휴식을 마주할 수 있다.

 

 


Spa Pavilions

 

 


탁 트인 바다 전망과 함께 힐링이 찾아온다.

 

 

※ 본 컨텐츠를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카페 등에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기사를 재편집하여 올릴경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